Home » Song Haye – Broken Heart

Song Haye – Broken Heart

‎송하예 (‎Song Haye) – 마음이 다쳐서 (2021) Broken Heart Lyrics

Song Haye – Broken Heart Romanization

amumaldo eopsi nal baraboneunge
mwonga isanghaeseo dugwireul magasseo
naenune boineun neoui ipmoyangi
heeojijaneun maringeo gataseo

eoneusae tto nunmuri nae baldeungeul jeoksigo
neomu changpihaeseo gogaereul sugyeosseo
o jebal ireoji mallago
nal tteonaji mallago
oneul cheoeumeuro ni apeseo ureosseo

maeumi dachyeoseo sumdo mot swigesseo
simjange beonjyeoseo jugeulmankeum apa
gyesok apa
byeongwone gado
naega apeun iyujocha chajji moshaesseo
maeumi dachyeoseo

mundeuk geoureul bwasseo
geoul soge bichin nae moseup bomyeonseo
oneul ttak haruman uljago
neol biwonael georago
majimageuro honja sureul masyeosseo

maeumi dachyeoseo sumdo mot swigesseo
simjange beonjyeoseo jugeulmankeum apa
gyesok apa
byeongwone gado
naega apeun iyujocha chajji moshaesseo
maeumi dachyeoseo

cheoeumbuteo uriga mannaji anhassdamyeon
ireohge apeujin anhasseultende

nae momi dachimyeon amulgin haltende
maeumeul dachyeoseo
nunmulbyeongi geollyeo nasjil anha
babeul meogeodo
ije babinji nunmurinji moreulmankeum
maeumi dachyeoseo

neoui ipmoyangi
heeojijanmareun anigil baraesseo

o jebal ireoji mallago
nal tteonaji mallago
oneul cheoeumeuro ni apeseo ureosseo

Song Haye – Broken Heart Hangul

아무말도 없이 날 바라보는게
뭔가 이상해서 두귀를 막았어
내눈에 보이는 너의 입모양이
헤어지자는 말인거 같아서

어느새 또 눈물이 내 발등을 적시고
너무 창피해서 고개를 숙였어
오 제발 이러지 말라고
날 떠나지 말라고
오늘 처음으로 니 앞에서 울었어

마음이 다쳐서 숨도 못 쉬겠어
심장에 번져서 죽을만큼 아파
계속 아파
병원에 가도
내가 아픈 이유조차 찾지 못했어
마음이 다쳐서

문득 거울을 봤어
거울 속에 비친 내 모습 보면서
오늘 딱 하루만 울자고
널 비워낼 거라고
마지막으로 혼자 술을 마셨어

마음이 다쳐서 숨도 못 쉬겠어
심장에 번져서 죽을만큼 아파
계속 아파
병원에 가도
내가 아픈 이유조차 찾지 못했어
마음이 다쳐서

처음부터 우리가 만나지 않았다면
이렇게 아프진 않았을텐데

내 몸이 다치면 아물긴 할텐데
마음을 다쳐서
눈물병이 걸려 낫질 않아
밥을 먹어도
이제 밥인지 눈물인지 모를만큼
마음이 다쳐서

너의 입모양이
헤어지잔말은 아니길 바랬어

오 제발 이러지 말라고
날 떠나지 말라고
오늘 처음으로 니 앞에서 울었어